상단여백
HOME 문화재 비지정문화재
바다를 주제로 한 장난감 구경오세요
최희자 목포 주재기자 | 승인 2018.05.09 15:01

문화재청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소장 이귀영)는 특별전 「바다와 장난감」전시를 5월 4일부터 8월 26일까지 연구소 내 해양유물전시관(전남 목포)에서 개최한다.

이번 전시는 고대부터 현대까지 인류가 가지고 놀던 장난감을 종합적으로 살피는 전시로, 삶의 공간이면서 동시에 놀이와 치유의 공간인 바다를 재조명하고, 바다 관련 놀잇거리를 통해 장난감의 기원과 의미를 되짚어 보고자 기획되었다.

전시는 총 4부로 과거의 흔적을 되짚어 보면서 인류의 놀잇거리인 장난감의 기원에 대해 살피고, 장난감의 변천을 통해 인류의 발전과 함께해온 장난감의 역사를 조명하였다.

▲ 제1부 ‘생명의 탄생지, 바다’에서는 자연에서 쉽게 구할 수 있는 재료로 만들어진 다양한 산물을 통해 놀잇거리의 기원에 대해 고찰한다. 각종 조개류와 조개가면, 흙으로 만든 인형 등을 통해 과거 놀잇감에 대한 단서를 찾고, 손 놀잇감의 특성을 가진 각종 노리개와 장신구에서 장난감의 시초를 유추해볼 수 있다. 또한, 당시의 놀이 형태와 거기에 깃든 내세관도 엿볼 수 있다.

▲ 제2부 ‘꿈과 상상력의 보물창고’에서는 감상과 수집의 대상이었던 완구(玩具)를 소개한다. 물고기 그림이 새겨진 분청사기나 물고기나 거북이 모양의 연적, 벼루, 문진 등의 바다와 관련한 문방구들을 통해 선조들의 바다에 대한 끊임없는 애착을 엿볼 수 있는 자리이다.▲ 제3부 ‘힐링의 바다’에서는 해변에서의 휴가를 더욱 풍성하게 해준 장난감을 소개한다. 해수욕에 도움을 주던 튜브, 오리발, 물안경 등의 물놀이 장난감과 해변의 모래사장에서 즐거운 놀이를 할 수 있게 도와준 다양한 손장난감 등이 전시된다. 과거의 추억을 회상하는 자리가 되고 휴식을 취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

▲ 제3부 ‘힐링의 바다’에서는 해변에서의 휴가를 더욱 풍성하게 해준 장난감을 소개한다. 해수욕에 도움을 주던 튜브, 오리발, 물안경 등의 물놀이 장난감과 해변의 모래사장에서 즐거운 놀이를 할 수 있게 도와준 다양한 손장난감 등이 전시된다. 과거의 추억을 회상하는 자리가 되고 휴식을 취하는 시간이 될 것이다.

▲ 제4부 ‘모험과 탐험의 바다’에서는 거북선, 범선, 군함, 잠수함 등의 장난감을 소개하여 실감나는 해상전쟁의 세계로 초대한다. 꿈과 희망을 전해준 바다 모험, 탐험의 이야기를 다룬 만화영화도 관람할 수 있다.

이번 전시가 더욱 풍성하게 돋보이도록 ‘조립아트’라는 현대예술의 한 장르인 블록 작품도 함께 전시하여 참신함과 교육적 효과를 높이고자 한다. 나아가 물고기 모양의 전시물부터 바다 관련 장난감을 테마로 한 벽화까지 흥미로운 작품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전시장 안에는 모래사장 놀이를 할 수 있는 체험형 공간이 마련되어 해변의 모래사장 놀이를 간접체험 할 수 있다.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는 책임운영기관으로서 이번 전시가 바다의 또 다른 모습을 국민에게 소개하고, 가정의 달 5월을 맞아 아련한 향수를 불러일으키는 손때 묻은 장난감에서 최신 장난감까지 바다 관련 장난감을 통해 마음의 풍요로움을 만끽하는 전시가 되기를 기대한다.

 

최희자 목포 주재기자  salomchj@hanmail.net

<저작권자 © 채널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희자 목포 주재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광주광역시 남구 중앙로 87, 12층(케이비씨방송빌딩) | 대표전화 : 062-674-6568 | 등록번호 : 광주 아 00227 | 등록일 : 2016.02.19
발행인 및 편집인 : 조상열 | 발행 : 사단법인 대동문화재단 | 사업자등록번호 : 410-82-1118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상열
Copyright © 2018 채널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korea95@hanmail.ne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