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재 문화재행정
국립문화재연구소․전주대학교 산학협력단 간 협약 체결- 문화재 안전・방재 분야에 대한 학술연구를 위한 교류협약 체결 / 9.18.(화) 오후 5시 -
이승호 | 승인 2018.09.18 11:15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소장 최종덕)와 전주대학교 산학협력단(단장 변주승)은 ‘문화재 안전・방재 분야에 대한 학술연구 교류를 위한 협약식’을 18일 오후 5시, 전주대학교 본관 소회의실에서 개최한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 안전방재연구실과 전주대학교 산학협력단 문화재방재연구소는 이번 협약을 통하여, 문화재 안전방재 분야에 대한 학연협력체계를 구축하고, ▲ 공동연구와 기술교류 협력, ▲ 양 기관 간 인력‧시설 설비의 활용, ▲ 각종 재난재해에 관한 기술정보 교류와 국내외 전문가 협력체계 구성, ▲ 유네스코 등 국외 전문기관과의 교류와 국제심포지엄 개최, ▲ 문화재방재 현장 시범사업과 사전점검(모니터링) 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의 협력을 약속하였다.

문화재는 산불, 태풍, 지진 등의 불가항력적 자연재해뿐만 아니라, 화재 등 다양한 인위적인 원인에 의해 끊임없이 피해를 보고 있다. 국내에서는 2005년 산불로 인한 낙산사 화재, 2008년 방화로 인한 숭례문 화재, 2016년과 2017년 경주․포항 지역 지진으로 인한 문화재 피해가 발생하였다. 국외에서는 2016년 이탈리아 아마트리체 문화유산지구가 지진으로 큰 피해를 보았으며, 지난 9월 4일 브라질에서는 국립박물관에 발생한 화재로 문화재 약 2,000만점이 피해를 보는 사건이 발생하기도 하였다.

문화재청 국립문화재연구소는 이번 교류협력이 문화재에 대한 재해예방과 재난관리역량 강화기술 발전에 실효성 있는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 앞으로도 문화재 안전방재를 위해 토목, 소방 등 다양한 분야의 연구진과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이승호  agstar101@naver.com

<저작권자 © 채널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승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광주광역시 남구 중앙로 87, 12층(케이비씨방송빌딩) | 대표전화 : 062-674-6568 | 등록번호 : 광주 아 00227 | 등록일 : 2016.02.19
발행인 및 편집인 : 조상열 | 발행 : 사단법인 대동문화재단 | 사업자등록번호 : 410-82-1118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상열
Copyright © 2018 채널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korea95@hanmail.ne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