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광주 신창동 마한유적체험관 8일 개관농경문화·생업 등 어린이 위한 마한 생활사 체험공간
성새별 기자 | 승인 2022.12.08 09:20
광주 신창동 마한유적 체험관 전경

영산강유역 마한역사문화권의 대표 유적지인 광주 신창동 유적지에 마한유적체험관이 문을 연다.

광주광역시(시장 강기정)는 8일 오후 2시, 개관식을 갖고 마한유적체험관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신창동 유적은 벼농사를 기반으로 하는 생산과 생활, 무덤 등 마한 사람들의 실상을 알려주는 복합농경유적으로, 학술적 중요성이 인정돼 1992년 국가사적으로 지정됐다.

마한유적체험관은 문화재청과 광주시가 국·시비 120여 억원을 투입해 부지 1만2145㎡에 연면적 2259㎡, 지상 1층 2개동 규모로 상설체험실, 교육실, 세미나실, 기타 편의시설을 갖췄다.

체험관은 광주역사민속박물관이 운영하고, 학부모와 어린이를 대상으로 한 체험 교육 프로그램도 준비 중이다.

신현대 광주역사민속박물관장은 “신창동 마한유적체험관이 광주지역 주요 역사문화자원인 마한역사문화 정비사업의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성새별 기자  seong2067@gmail.com

<저작권자 © 채널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성새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61478 광주광역시 동구 천변우로 329-5 (고운하이츠 2층)  | 대표전화 : 062-674-6568 | 등록번호 : 광주 아 00227
등록일 : 2016.02.19 |  발행인 및 편집인 : 조상열 | 발행 : 사단법인 대동문화재단 | 사업자등록번호 : 410-82-11184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상열
Copyright © 2023 채널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korea95@hanmail.net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