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축제/행사
2019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신명나는 마당, 감동의 물결- 3일간 83개팀이 마당무대에서 펼친 화려한 난장, 감동선사 - 로컬스토리 호평 쏟아져, 20주년 맞는 내년 페스티벌 기대감 커져
최희자 목포 주재기자 | 승인 2019.09.10 09:34

극단갯돌이 주관하고 사)세계마당아트진흥회가 주최한 제19회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이 지난 8월 30일 부터 9월 1일 까지 3일 동안 개최되어 관광객과 시민이 하나 된 최고의 축제로 대성황을 이룬 가운데 막을 내렸다.

시내 만인계터를 비롯한 목포 원도심 일원에서 개최된 이번 세계마당페스티벌에는 해외공연 9팀, 국내공연 54팀, 로컬스토리 20팀 등 총 83개팀이 참가해 퓨전국악, 인형극, 댄스, 콘서트, 퍼포먼스, 마임 등 저마다의 특색있는 공연을 펼쳐 관객들로부터 큰 환호를 받았다.

이번 제19회 세계마당페스티벌의 서막을 연 개막놀이 ‘별난만세’에서는 4m 높이의 거대인형으로 재현된 죽동 욕쟁이 할매 등 목포 근대시민 4인방과 시민 옥단이들이 출현해 시민․관광객드로가 함께 목포 4.8만세운동 100주년을 기념하며 유쾌하고 신명난 난장을 열었다.

2019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또, 개막공연에서 100년 전 옥단이가 등장해 꿈을 상징하는 나비와 함께 공중으로 날아오르는 순간 관객들이 일제히 환호와 탄성을 지르기도 했다.

올 해는 유독 아이들과 가족들이 함께 볼 수 있는 공연들이 많았다. 거리 곳곳에 마련된 6개 공연마당마다 흥겨운 웃음바다를 이루었고 예술성을 두루 갖춘 수준급의 작품들이 펼쳐져 관객들로부터 창의와 열정이 어우러진 최고의 공연이라는 찬사와 함께 박수가 쏟아졌다.

고하도 감화원터, 조선미곡창고, 양동교회, 대반동 방파제 등 총 4곳에서 열린 ‘목포 로컬스토리’는 목포의 정체성을 담은 내용으로 지역 공연의 방향성을 보여줬다는 평이다.

2019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

페스티벌을 관람한 시민은 “소도시에서 이런 공연을 즐길 수 있다는 것은 지역민들의 축복임에 틀림없다. 세계 어디에 내놔도 손색없을 만큼 멋진 공연 페스티벌이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시 관계자는 “목포가을페스티벌 첫 번째 이야기 목포세계마당페스티벌에 이어 10월 27일 까지 매주 금, 토, 일요일에는 목포시 일원에서 다채로운 문화예술행사가 펼쳐진다. 올 가을여행은 낭만항구 목포로 오셔서 문화예술 향기 가득한 항구의 정취를 만끽해보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최희자 목포 주재기자  salomchj@hanmail.net

<저작권자 © 채널코리아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희자 목포 주재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광주광역시 남구 중앙로 87, 12층(케이비씨방송빌딩) | 대표전화 : 062-674-6568 | 등록번호 : 광주 아 00227 | 등록일 : 2016.02.19
발행인 및 편집인 : 조상열 | 발행 : 사단법인 대동문화재단 | 사업자등록번호 : 410-82-1118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조상열
Copyright © 2019 채널코리아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chkorea95@hanmail.net
Back to Top